근해통발수협



메인으로 가기 > 고객서비스 > 수협소식

수협소식

게시물 본문보기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 첨부파일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제목 경북 찾은 임준택 회장 “어업인 안전 최우선” 당부
등록자 수협 등록일 2019-04-24 조회수 5468

경북 찾은 임준택 회장 “어업인 안전 최우선” 당부 
   

경북지역 조합장 간담회 앞서 포항통신국 방문, 직원들 격려
“207남양호 구조 성과 계기로 안전조업대책 더욱 힘써 달라” 당부
조합장들과 만난 자리에서 “여러분 말씀 많이 듣고 적극 반영하겠다”

 

임준택 수협중앙회장은 18일 포항어업정보통신국을 찾아 직원들을 격려하고 어업인 안전조업 대책에 만전을 기해달라고 당부했다.

 

임 회장은 이날 오전 예정된 경북지역 조합장간담회에 참석에 앞서 최근 207남양호 구조에 큰 역할을 해낸 포항어업정보통신국 직원들을 격려하고 안전조업지원 업무 현장을 살펴봤다.

 

임 회장은 “예상하기 어려운 각종 위험에 노출되어 있는 어업인과 어선이 안전하게 조업할 수 있도록 각별히 힘써 달라”고 당부했다.

 

이어 “최근 207남양호 선원 7명을 전원 무사히 구조해 낸 과정은 우리 수협이 어업인 생명보호에 있어 얼마나 큰 역할을 하고 있는지 여실히 보여줬다”면서 “이번 성과를 계기로 안전조업대책을 더욱 충실히 마련해 시행해 달라”고 주문했다.

 

이어 포항수협에서 경북지역 9개수협 조합장들과 만난 임 회장은 “조합장님들께서 앞으로 좋은 말씀을 많이 들려주시고 조언해 달라”면서 “십분 반영해서 조합과 어촌 발전에 힘써 나가겠다”고 약속했다.

 

간담회에서 임 회장은 경제사업 혁신과 공적자금 조기상환에 총력을 기울일 뜻을 밝히며 조합장들에게 적극적인 지지와 성원을 요청했다.

 

이날도 임 회장은 새벽 첫 일정으로 경주시수협 위판장을 찾아 유통현장을 살펴보고 관계자들과 의견을 나누는 등 향후 경제사업 혁신 방향을 모색하기 위한 현장 행보를 이어나갔다.

 


첨부파일 :
목록


하단 정보

근해통발수산업협동조합 대표자 : 김용수, 경상남도 통영시 미우지 해안로 101(미수동 938-1) / TEL 055) 646-9321~4 / FAX 055-646-2883, 사업자등록번호 : 612-82-02049,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제2010-경남통영-17호,  Copyright© 2012 근해통발수협 All right reserved. 안전거래 가맹점 : 현금으로 구매시 이지스올더게이트의 에스크로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습니다. 서비스가입사실확인